본문 바로가기

연예계전망대

무도 오디션 심사위원 황상훈의 블랙비트. sm의 아픈손가락

반응형




7월 31일 무한도전에 sm오디션 심사위원로 출연한 강타와 동해 옆에 어디선가 본 듯한 얼굴이 나오더군요. 그의 이름을 보니 황상훈. 2002년 sm에서 데뷔한 블랙비트의 멤버이자 현재는 sm에서 안무가로 활동 중이라더군요. 몇 년 전 구혜선의 남자친구로 한동안 이슈가 된 리드보컬 장진영은 현재 sm을 나와 바이진성이라는 그룹을 활동했던 경력도 있었고, 올해 초에는 같은 그룹 멤버였던 이소민과 함께 '더 블랙'이라는 그룹으로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블랙비트 이전에 이글파이브로 활동했던 경력이 있던 심재원은 sm에서 안무가로 활동하고 있다는 소식은 들었으나 블랙비트 활동 당시 꺾기춤이 인상깊었던 황상훈 역시 sm에 남아서 아이돌들의 춤선생이 되었더군요.



지금에야 8년 연습한 아이돌도 나오고 있으니 5년이란 연습기간이 그리 길어보이지는(?) 않으나 블랙비트가 활동할 당시만해도 5년이란 연습기간은 그야말로 파격이였습니다. 블랙비트 이전에 나온 보아가 3년이란 연습기간으로 한동안 화제를 불러모았을 정도니까요. 그만큼 블랙비트는 sm으로서는 장기프로젝트이자 sm팬들 사이에서도 제2의 HOT가 될 것으로 기대를 불러일으켜모으며 언제 데뷔할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냈었죠.

그러나 5년이란 시간에 대한 인내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예상보다 좋은 반응을 얻지 못합니다. 당시가 HOT,SES,젝키,핑클,신화,GOD 등 1세대 아이돌 시대가 막 끝나고 2세대 아이돌로 넘어가는 과도기 시절이였는데 그 때 아이돌들이 별 활약하지 못했던 시기로 기억합니다. 블랙비트뿐만 아니라 SM에서 야심차게 내놓은 밀크,신비,이삭앤 지연 모두 부진을 했었죠. 일단 월드컵이란 국가적 행사가 그들을 묻히게 했고,  1세대 아이돌 폭풍이 잠잠해지고 아이돌 아닌 새로운 류의 가수들이 각광받던 불운의 시기여서 있을 수도 있고, 당시 SM아이돌 기획력을 맡고있던 모 이사의 기획력 부재에서 비롯됬다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어쨌거나 블랙비트나 밀크는 SM 선배들에 미치지 못한 성적을 거두며 1집에서 활동을 중단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렇다고 블랙비트나 밀크가 1기 아이돌이나 2기 아이돌에 비해서 비쥬얼이 딸린다거나 실력이 딸리지는 않았습니다. 다만 시류가 아이돌을 원하는 시절이 아니였죠. 게다가 HOT 해체과정에서 SM에 등을 돌린 많은 아이돌 소비자들이 생기던 때라 SM아이돌에 대한 이미지도 썩 좋지 못했던 때였죠. 지금도 블랙비트의 음악과 영상을 보면 지금 현재도 SM아이돌들의 춤의 교본이 되고있는 심재원과 황상훈의 댄스가 돋보였고 SM아이돌내에서 최고 실력으로 손꼽히는 동방신기 데뷔시절의 보컬실력과 비교해보아도 손색이 없을 정도였는데 왜 해체를 한다는 말도 없이 돌연 팀이 사라져버렸는지 한 때 블랙비트를 사랑했고, 그들의 2집을 기다렸던 팬으로서는 안타까울 뿐이네요.

그래도 동방신기가 막 데뷔하던 2004년에는 그들과 함께 SM 여름음반에 참여하는 등 여전히 블랙비트로 활동을 할 수 있는 여지가 있었는데 SM의 주력이였던 동방신기의 성공과 그 뒤의 슈퍼주니어의 예상밖의 성공, 그리고 멤버들의 부상과 여러가지 악재가 겹치면서 블랙비트가 다시 활동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없어졌던 것 같습니다.

몇 년을 매일같이 연습해서 그 결실을 맺으면 좋겠지만, 안타깝게도 그렇게 힘든 세월을 보낸 모든 아이돌들이 대중들의 지지를 받는 것은 아닙니다. 많은 스타 아이돌을 배출했던 SM 역시 오랜 준비기간에도 실패를 맛본 블랙비트와 밀크같은 그룹이 있었구요. 그 그룹의 실패때문에 동방신기와 슈퍼주니어, 소녀시대를 배출할 수 있었던 디딤돌이 될 수도 있었으나 매력적인 훈남인데도 불구하고 작년부터 심재원과 함께 DJ로도 활동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단지 시기를 잘못 만나, 자신의 뜻인지 아님 어쩔 수 없이 오랫동안 계약한 소속사에서 그동안 그가 오랫동안 꿈꾸었던 스타가 아닌, 잘나가는 후배 아이돌들을 위한 안무가로 활동할 수 밖에 없는 황상훈이 이미 1세대 아이돌 원조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강타나, SM의 자랑 슈퍼주니어의 동해 그리고 요즘 떠오르는 샛별 f(x)의 어여쁜 비쥬얼보다 눈에 밟혀오는 건 한 때 블랙비트를 좋아했고 그들이 뜨지 못했던 걸 안타까워했던 팬으로서는 어찌할 수 없는가봐요.
728x90
  • 이전 댓글 더보기
  • 최정 2010.08.05 08:08

    황상훈 이사람이랑 개인적인 친분이 있는데요.
    조금 시대를 잘못만나서 억울한것도 있지만.
    아마도 그 블랙비트 멤버중에서 가장 지금현재 잘되어 있죠^^

  •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0.08.05 08:26 신고

    이런걸 보면 스타가 된다는게 얼마나 어려운지...

  • 마른 장작 2010.08.05 08:38

    음악사의 흐름에 빠삭하시네요.^^ 전, 절레 절레입니다. 다만 무도에서 역시 블랙비트 출신의 황상훈에 대해 처음 알았습니다. 이 분을 보고 이런 글을 쓸 수 있다니 감탄입니다.^^

  • Favicon of https://ttlyoung77.tistory.com BlogIcon 강 같은 평화 2010.08.05 10:38 신고

    이런 가슴아픈 상황이 있었군요. 왠지 마음이 아프네요. 무도보면서 눈에 띈다 생각했거든요. 지금 봐도 서글서글하니 인물도 좋은데...잘 풀리면 좋겠습니다. 5년이란 세월이...안쓰럽네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05 10:55

    블랙비트 활동할 대 저도 뫘었어요. 무도에 황상훈 얼굴 나온 순간 블랙비트 전 멤버였다는 것 알았는데..이런 사연이 있었는지는 몰랐네요.

  • 인기~ 2010.08.05 11:19

    인기를 얻으려는 연예인들은 너무 많고,
    그 과정에서 성공하기란 하늘의 별따기군요..
    글에서 언급한 아이돌가수들도 아는 가수가 별로 없는 걸 보니 더더욱 그렇습니다.
    그래서, 동방신기 노래를 듣고 감동받은 늦깍이 팬으로서
    그들의 현재 상황이 더더욱 안타까워집니다...
    하늘의 별처럼 되기 힘든 최정상의 자리에서 뼈를 깎는 노력으로
    정상을 오른 동방신기인데.. 앞으로 잘되기만 바랄 뿐입니다.!!!

  • 익명 2010.08.05 11:24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ww.journalog.net/27polaris BlogIcon 토깽이♬ 2010.08.05 12:08

    블랙비트, 진짜 SM의 유망주였던 것이 기억나네요.
    진짜 완전 뜰 줄 알았는데 말이지요.

  • Favicon of https://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10.08.05 12:15 신고

    황상훈에 대해 알고 갑니다.
    오늘도 무더위 잘 이기세요^^

  • 예전에 라디오 게스트로 나와서 엄청 재밌었던 기억이~ 2010.08.05 12:48

    블랙비트라는 그룹 관심도 없었고 아이돌들이 게스트로 나와서 하는 얘기 별로 재미도 없었는데 누구 라디오 프로였는지 기억은 안나지만 이 팀은 멤버 하나 하나가 예능감 대박! 재기 발랄했었던 기억은 또렸이 납니다. 좀 뜨겠는데? 했으나 쥐도 새도 모르게 사라졌다는... 오히려 지금이었음 어땠을까 아쉬운 팀입니다.

  • Favicon of https://makeupsol.tistory.com BlogIcon 열빙어 2010.08.05 15:05 신고

    저는 요즘에도 노래방에서 in the sky를 부른답니다 ㅎㅎ 노래 참 좋았죠

  • Favicon of http://blog.daum.net/moontour BlogIcon 실버스톤 2010.08.05 15:18

    스타로서의 성공의 문이...
    바늘구멍처럼 좁은 줄 알면서도
    불나방처럼 몰려드는 그들을 보면서...
    그게 젊음이고 또 그들의 행복이겠구나라는 생각도 해보게됩니다.
    불랙비트와 황상훈... 잘 알지는 못하지만...
    좌절보다는 새로운 길에 매진하는 모습이 좋게 보이는군요!!!

  • 한때 좋아했던 가수인데 2010.08.05 15:25

    이렇게 티비에서 보내요 ㅠ
    저는 팬클럽도 들었었고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많이 좋아했던 가수였거든요

    아직도 집에 멍멍이가 팬클럽으로 부터 받은 블랙비트 무릎담요 이불로 쓴답니다 ㅋ
    이제는 추억으로 남겨져 버렸지만 버릴수는 없어서요 ㅋ

    어째튼 깜짝 놀라기도 하고 반가웠네요

  • 익명 2010.08.05 17:58

    비밀댓글입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05 19:50

    블랙비트........전 처음들어봐요.. 맞아요 그때 HOT, 젝키 SES등등 다 들어가고
    왠지 아이돌 시들시들할떄였었어요..
    그후에 아이돌 한참 안나오더니 지금 다시 과도기인거같아요.

    춤 정말 잘추시던데... 역시 가수의 길은 멀고도 험난하네요.

    새로운 정보에요. 잘보고가요^^

  • Favicon of https://skagns.tistory.com BlogIcon skagns 2010.08.06 00:27 신고

    아.. 블랙비트 출신이었군요.
    예전에 무대를 봤던 기억이 나는데... ㅎㅎ
    인기가 참 무엇인지...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구요. ^^

  • tmmm 2010.08.06 02:06

    블랙비트 in the sky, 헤어지기 전에 두 발라드 곡 너무 좋았는데~ 블랙비트 1집이후 언제 다시 앨범 내는지 궁금해 할때 플라이투더스카이 브라이언이 나올 예정이라고까지 글 남긴거 봤었는데 결국은 안되고 sm타운 앨범 참여만 하다가 각자의 길로 갔군요.

  • Cith 2013.02.21 10:30

    날개 뮤비를 보시면 알겠지만 퍼포먼스 상 그건 방송용 3분으로 줄이면 안되는 안무와 노래였습니다. 3분으로 줄이다보니 엄청 답답한 느낌을 주더라구요. 게다가 지금도 다를게 없는 카메라 워크로 (동방신기 '가지마' 카메라 워크 보면 아쥬 쥬김) 제대로 된 영상도 못뽑아내고... 요래조래 아쉽...

  • 맞는 말이지만.... 2015.04.05 04:21

    더 중요했던건...
    블랙비트 데뷔하던 프로에서, 블랙비트 바로 앞에 소개된 가수가 비 였다는거....

    비 혼자서 무대 장악하고 나갔는데, 그 다음 순서였던 블랙비트 멤버들 뛰어나오다가 넘어지고... 좀 오바했던 경향이 있었음.

    고2때 심재원 퍼포먼스 영상 돌던때부터 팬이었고, 데뷔 무대 보려고 했는데, 오히려 비가 더 떠버림...ㅋ

    개인적으로 심재원은 참 불운한 케이스.
    이글파이브도 신화랑 비슷한 시기에 나와서 망하고, 블랙비트는 비하고 같이 데뷔하고...
    운이 없네 운이...

  • BlogIcon 코아코아 2015.06.11 00:44

    지금은다들잘사신다네요~^^그럼됐죠뭐~~~
    지훈이오빠봤는데 아직도얼굴은완전동안
    ~♡^^♡스타포스는아직도쩜~♡^^♡여자친구랑데이트하던데
    여친이무지이뿌더군요~ㅜㅜ나만의오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