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일 KBS <승승장구>에 배우 윤상현이 출연했더군요. 29일 개봉을 앞둔 영화 <음치클리닉> 홍보 차원 출연으로 보여지나, <겨울새>, <내조의 여왕>, <시크릿가든>등에서 인상깊은 연기를 보여주던 윤상현이었던터라 그의 단독 토크쇼 출연이 반가웠습니다. 


앞서 열거된 작품들에서 그만의 유쾌한 매력을 톡톡히 선사하며 수많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윤상현이였기 때문에, 그에게도 연기를 못해 대선배님에게 혼줄이 난 과거가 있었다는 일화는 미처 몰랐습니다. 


사실 지금 주연급 배우로 우뚝 선 스타가 배우로서는 엄청난 굴욕일 수 있는 흑역사를 스스로 밝힌다는 것이 쉽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윤상현은 본인 입으로, 자신은 신인시절 박근형 선생님이 일컷는 '똥배우'였고, 실제 그 당시 연기를 못해 박근형 선생님에게 크게 혼난 적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바야흐로 2005년 SBS에서 방영하였던 드라마 <백만장자와 결혼하기>로 시간을 거슬러올라갑니다. 당시 일본 톱스타 기무라 타쿠야를 닮았다는 이유로 주목받았던 윤상현은 신인임에도 불구, 드라마 주연급 배우로 캐스팅되었습니다. 지금에야 연기경력도 없는 아이돌들이  주연 자리 꿰차는게 더 이상 놀랄 일도 아니었지만, 인기 아이돌도 아니고 대중들로서는 다소 초짜 신인인 윤상현이 주연급으로 캐스팅된 것은 의외이기도 하였습니다. 


기무라 다쿠야를 닮은 얼굴, 데뷔와 동시에 주연배우로 세간의 주목을 받았던터라 불과 신인에 불과하던 윤상현의 부담감도 만만치 않았을 것입니다. 드라마 찍기 전, 두달 간 SBS 방송국에서 상주하다시피 감독님에게 연기를 배우긴 했지만, 연기자로서 기본기 자체가 없었던터라 발성 및 비롯 연기가 전혀 늘지 않았다고 토로했습니다. 


그러던 중 드라마 출연 배우들이 모두 모이는 리딩 시간이 돌아왔고, 예나 지금이나 배우로서 기본기가 없는 배우들을 못마땅하게 여기시는 박근형은 전출연자, 스태프가 모두 모여있는 자리에서 윤상현을 호되게 혼냈다고 합니다. 하긴 기본적인 발성조차 되지 않은 신인배우를 주인공으로 섭외하는 상당한 무리수를 두었으니까요. 


그래도 윤상현으로서는 자존심이 상했을 법도 한데, 그럼에도 주연급 배우로서 그에 걸맞는 연기력을 갖고 싶었던 윤상현은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박근형에게 연기 지도를 받으려 찾아갑니다. 하지만 박근형은 넌 이 일을 하지말고 국어부터 다시 배우라, 이 드라마 하지 않고 다시 찾아와라라고 뼈있는 말을 하셨습니다. 


그 일로 부쩍 자존심이 상해 눈물까지 쏟아낸 윤상현은 한동안 이 드라마를 계속해야하나 고민했다고 합니다. 연기자로서 기본은 없어도 인기만 믿고 어깨힘 퐉주는 자칭 '한류스타'였다면 어떻게든 출연을 강행했을 것이지만, 그래도 나름 괜찮은 연기를 보여주고 싶었던 윤상현은 결국 오랜 고민 끝에 제작진에게 드라마를 못하겠다고 토로합니다. 하지만 되레 그는 제작진들에게 호되게 혼나야했고 결국 우여곡절 끝에 <백만장자와 결혼하기>에 출연하게 되었습니다. 





우여곡절 끝에 프랑스에 가서 촬영을 하게 되었지만 연기 초보인 윤상현이 잦은 NG를 낸 탓에 촬영했던 많은 분량을 버려야했다고 합니다. 윤상현의 부족한 연기 때문에 촬영 분량의 2/3을 못쓰게 되어,  NG낸 부분에서 골라내려 했지만 도저히 쓸 분량이 없어 결국 한국에 돌아와서 5억 가량 더 든 성 세트를 쌓기도 하였습니다. 


그 당시 카메라 감독에게 욕이란 욕은 다 들어, 스트레스까지 받았던 윤상현은 설사까지 하였고, 당시 촬영 전날이면 '전쟁이 났으면 좋겠다'고 기도를 하고 잠들만큼 연기하는 게 괴로웠다고 털어놨다고 합니다. 


하지만 다행이도, 그를 위해 세트까지 다시 지을 정도로 드라마 촬영에 있어서 온갖 민폐를 끼치던 윤상현은, '왜 나는 연기를 못할까?' 하는 고민에서 그치지 않았습니다. 그 뒤 각종 드라마에 출연하여 차근차근 연기력을 쌓아왔던 윤상현은 2년 뒤 <겨울새>를 통해 상당히 찌질하지만 주연을 맡은 배우들보다 시청자들 뇌리에 남는 주경우 역을 맡아 호평받는 배우로 거듭나게 되었습니다. 


연기 못해 박근형 대선배, 스태프들에게 혼줄이 나던 신인배우가 장족의 발전을 이룬 것이죠. 그 뒤 <내조의 여왕>, <시크릿 가든>에서 출연하여 인기를 끈 윤상현에게 더 이상 연기 못한다, 허세만 가득찬 똥배우라는 지적은 따라붙지 않았습니다. 능청스러운 매력으로 출연한 드라마는 물론, 예능 프로그램까지 유쾌하게 살리는 배우 윤상현이니까요. 


이제는 연기를 잘하는 배우이기에, 토크쇼에서 웃으면서 할 수 있는 '흑역사'라고 해도 배우로서는 전혀 득될 것이 없는 창피한 과거를 털어놓는 것이 쉽지만은 않았을 건데요. 그럼에도 그는 얼마 전 <승승장구>에서 박근형 선생님이 연기력이 뒷받침되지 못하고 불성실한 배우를 '똥배우'라고 칭했던 이야기를 거론하며, "사실 선생님이 말씀하신 '똥배우'같은 배우가 바로 나였다"고 고백합니다. 





정말로 박근형 선생님이 일컷는 '똥배우'의 일원이였다고 하더라도, 명색이 연기로 먹고사는 배우가 스스로를 과거 '똥배우'라고 자청했다는 것은 놀랍기까지 합니다. 자신에게 직언을 건내는 선배의 진심어린 충고를 고깝게 생각하며 한귀로 듣고 한귀로 흐를 수도 있었지만, 윤상현은 신인 시절 박근형 선생님과 스태프들에게 들었던 쓴소리를 계속 떠올리며 더 이상 '똥배우'로 불리지 않게 충실히 연기력을 쌓아왔던 것이죠. 


자신의 부족한 연기를 두고 불호령을 내리는 대선배에게 주눅만 들고, 시청자들의 연기 지적마저 못마땅하게 여기며 계속 '마이웨이' 길만 가는 자칭 무늬만 한류스타들과는 달리, 그 후 2년동안 진정한 배우로 거듭난 윤상현의 일화 공개는, 윤상현보다 먼저 데뷔했고, 찍은 작품도 더 많음에도 불구 여전히 제자리에 멈춰있는 스타님들이 귀담아 들어야할 발언이라고 생각되네요. 7년 전 발성조차 되지 않은 윤상현을 두고 질책했던 박근형 선생님도 더 이상 윤상현을 '똥배우'라고 생각하지 않으실거에요. 지금 윤상현은 신인시절 부족했던 연기력을 특유의 성실함과 노력으로 업그레이드시킨 더할나위 없이 연기 잘하는 배우니까요.







<백만장자의 첫사랑>을 보지 않았던 글쓴이로서는 윤상현의 신인 시절 연기가 어느 정도였는지 잘 모르겠다만, 자신의 부끄러운 과거를 서스럼없이 털어놓고 자신의 과오를 돌이켜 반성하는 윤상현을 보니, 끊임없이 노력하는 배우 윤상현의 진가가 다시 보이네요. 연기가 뭔지도 모르고 주연급 배우로 캐스팅되던 신인 시절에 잠시 '똥배우'라고 불렸는 지는 몰라도, 지금 그 누가 윤상현을 감히 '똥배우'라고 돌을 던지겠습니까. 자신의 과오를 희화화 시켜서 큰 웃음을 줄 줄 아는 진짜 배우 윤상현의 솔직 담백 상쾌 매력이 <승승장구>를 더욱 빛나게 하네요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공감하시면 손가락을 꾸욱 눌러주세요^^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드시면 구독+을 눌러주세요.


Posted by 너돌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2.11.21 07: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상현에 대해 더 자세히 알게 되었네요.

    잘 보고가요

  2. 시골아낙네 2012.11.21 07: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생긴 껄렁한 사람인줄 알았더니..ㅎ 진정한 프로였네요~^^
    앞으로 더 멋진 발전 있기를 바래봅니당~
    오늘 하루도 행복 가득한 날 되셔유~너돌양님^^*

  3. Favicon of https://www.walkview.co.kr BlogIcon 워크뷰 2012.11.21 0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이런 인물이었군요^^

  4. Favicon of https://daddymoo.tistory.com BlogIcon 아빠소 2012.11.21 0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매력적인 배우에요. 연기도 그렇고, 전 노래부르는 모습에 반해버렸답니다.
    솔직하고 진솔한 모습 참 보기 좋더라구요~

  5. Favicon of https://connieuk.tistory.com BlogIcon 영국품절녀 2012.11.21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기사로만 봤는데, 저런 고백하기 쉽지 않았을텐데..
    괜찮은 사람이라고 생각이 되었어요.

    참 너돌양님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 선정 축하해요. ^^

  6. 2012.11.21 0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11.21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상현 저도 너무 좋아하는 배우에요^^ 오스카^^
    오늘도 활짝웃는 좋은하루 보내세요^^

  8. Favicon of http://lanxesskorea.co.kr/105?category=0 BlogIcon 포카리스 2012.11.21 09: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상현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배우!! 정말 잘 읽고 추천 누르고 갑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 ^ ^

  9. 보헤미안 2012.11.21 10: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얘기 듣고 저는 연기가 그렇게 못한다고 생각한 적 없는데?
    라는 생각을..
    진정한 프로 배우라는 생각이 들더군요..자기 자신을 저렇게 칭하기 쉽지 않을텐데..

  10. Favicon of https://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2012.11.21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분 매력적인거 같아요 ^^
    목소리도 좋고 ㅎㅎㅎ

  11. Favicon of https://love111.tistory.com BlogIcon 바닐라로맨스 2012.11.21 1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정말매력적인 성격인데요!? ㅎ

  12. Favicon of http://v.daum.net/link/36825958?CT=WIDGET BlogIcon 재꿀이 2012.11.21 1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13. 그린레이크 2012.11.21 12: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그 기사 봤는데~~^^*
    어느 분야이든 열심히 할려는 사람에게는 길이 열려 있는듯해요~~
    다 노력한 보람이겠지요~~

  14.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2.11.21 1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우 윤상현의 승승장구를 기원합니다
    수요일을 기분 좋게 보내세요~

  15. Favicon of http://blog.naver.com/k3319217/80174164509 BlogIcon 하랑사랑 2012.11.21 15: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 보아도...노력하는 사람은 참 아름다운듯 합니다.
    물론...윤상현씨야 외모부터 자체 발광이지만..
    더 돋보이는데요 ^^

  16. Favicon of http://yshsupport.jp BlogIcon susu 2013.01.03 1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리뷰를 감사합니다.잘 봤어요~~ㅎㅎ
    일본의 윤상현씨 팬 사이트의 운영자입니다.
    일본에서는 정말로 솔직한 성격과 고생해 가수의 꿈을 일본에서 실현된 사람으로서 인기가 많은 윤상현씨에요~.
    매우 멋진 글을, 사이트에 링크 할께요~~ㅎㅎ고맙습니다~~

  17. 아닌데 2013.01.20 0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근형이 말한 똥배우는 연기도 못하면서 건방지게 충고도 안받고 촬영시작하면 건성으로 인사하며 스타행세 하는 연기자를 말하는 거죠, 글을 보면 연기는 못하지만 되게 겸손해 보이네요. 박근형은 연기만 지적해서 똥배우라 한게 아니죠. 아니면 승승장구 나와서 윤상현이 거짓말을 하고 있는거 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