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예능 연구소' 특집 출연 이후 MBC <무한도전>에 연일 얼굴을 비추는 배정남에 대한 '말'들이 많다. 배정남의 연이은 <무한도전> 투입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으로 가득했으면 좋으련만, 안타깝게도 네이버, 다음이라는 양대 포털 댓글 대부분이 배정남에 대한 부정적인 의견이 지배적이다. 




MBC <라디오스타> 출연으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배정남은 이후 <무한도전> 반고정 유력 후보로 떠오르는 탄탄대로를 걷고 있다. 하지만 배정남의 <무한도전> 출연 빈도가 높아지면서, 몇몇 네티즌들은 과연 배정남이 <무한도전> 고정 멤버로 안착할 정도의 예능감을 갖춘 인물인지 서서히 의심하기 시작한다. 


포털 댓글 반응을 두고 <무한도전> 시청자들의 절대적인 의견인 양 해석해서는 안된다. 그러나 포털 댓글 뿐만 아니라, 젊은 유저들이 밀집해있는 인터넷 커뮤니티 심지어 <무한도전> 공식 홈페이지 게시판까지 배정남의 투입에 대한 부정적인 의견이 지배적이라면, 이것은 <무한도전> 제작진 측에서도 사려 깊게 바라볼 필요성이 있다. 


<무한도전> 내에서 미지근한 활동을 보인다는 명분 하에 몇몇 멤버들에 대한 네티즌들의 공격은 늘 있어왔다. 지금은 노홍철, 정형돈과 함께 <무한도전>에 다시 돌아와야할 왕년 멤버로 지목되는 길 또한 정작 그가 <무한도전>에 출연할 당시에는 재미없다는 이유로 일부 네티즌들에 종종 비판을 받기도 했다. 역시 웃기지 못하다는 이유로 정준하, 정형돈도 비슷한 이야기를 들어야했다. '식스맨' 프로젝트를 통해 새로운 멤버로 선발된 황광희도 부정적인 반응이 존재했지만, 그래도 열심히 하려고 한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한 몸에 받으며 군에 입대했다. 이제는 어엿한 <무한도전> 고정이 된 양세형은 투입 초기 부터 네티즌들의 호의적인 반응이 지배적이었다. 


반면, 지난주 방영한 '효리와 함께 춤을' 특집까지 지금까지 <무한도전>에 3번 등장한 배정남에 대한 반응은 영 신통치 않다. 오히려 몇몇 네티즌들은 배정남이 반 고정을 넘어 양세형처럼 고정이 되는 것이 아닐까 벌써부터 우려스러운 시선을 보내기도 한다. "아직은 지켜볼 때." 라면서 신중한 반응을 보이는 네티즌들도 더러 눈에 띈다. 그래도 배정남이 '효리와 함께 춤을' 특집에서 맹활약을 펼쳤다면, 그에 대한 부정적인 의견이 감쇄할 수도 있었건만, 안타깝게도 '효리와 함께 춤을' 특집에서 배정남의 활약은 두드러지지 않았고, 자막을 통해 제작진이 애써 만들어준 캐릭터만 둥둥 떠다니는 것 같은 아쉬움만 안겨 주었다. 


이렇게 배정남에 대한 부정적인 의견이 많긴 하지만, 그럼에도 배정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비판을 달게 받되, 피하지 않고 더더욱 힘내서 열심히 하겠다'는 취지의 글을 게재하여 눈길을 끈다. 이왕 <무한도전>에 출연하는 거, 배정남의 다짐대로 조금씩 노력하고 점점 발전해나가면서 한단계씩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보여줬으면 하는 바이다. 무엇이든지 처음부터 잘 하는 사람은 없다. 하지만 몇 번의 기회를 주어도 잘 하지 못하면, 그것은 전적으로 자신이 짊어지고 가야하는 일이다. 만약 김태호PD가 배정남을 반 고정을 넘어, 고정 멤버로 염두에 두고 있다면, 그에 상응하는 모습을 보여줬으면 한다. 그게 배정남의 투입을 두고 우려스러운 시선을 보내는 오랜 애청자들의 공통된 바람일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너돌양

지난 18일 MBC <일밤-세모방: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 4회에는 아쉽게도 리빙TV <형제꽝조사>의 꽝PD는 등장하지 않았다. 지난주 방영한 3회를 끝으로, <세모방>과 <형제꽝조사>의 콜라보레이션이 막을 내린 것. 


그래도 지난 4회 등장한 대교 어린이TV <한다면 한다! 한다맨>(이하 <한다맨>), 인도네시아 홈쇼핑 방송 <레젤 홈쇼핑>이 큰 웃음을 선사하며 꽝PD가 없는 아쉬움을 조금이나마 덜어주었다. 특히, 인도네시아 홈쇼핑 방송은 경이로움 그 자체였다. 일단, 홈쇼핑 방송을 이끄는 PD와 쇼호스트가 가진 캐릭터가 꽝PD 못지 않게 대단하고도 남다르다. 인도네시아의 말 자체가 원래 그리 빠른건지, 아니면 인도네시아 사람들이 속사포처럼 쏟아내는 말을 좋아하는지, 여하튼 이날 <세모방>에 등장하는 인도네시아 쇼호스트는 아웃사이더가 울고갈 정도로 엄청난 속사포랩을 구사하는 여장부였다. 




그리고 인도네시아 홈쇼핑 PD. 이 양반은 한 시간 남짓 쉴틈없이 이어지는 생방송 속에서도 마에스트로 빰치는 혼신이 담긴 진행력을 보여주며 보는 이의 감탄을 이끌어낸다. 


사실 <세모방>과 인도네시아 홈쇼핑과의 콜라보레이션은 방송이 안겨준 재미를 떠나 실패작이다. 박수홍, 남희석, 김수용과 같은 한국의 인기 개그맨 출연으로 인도네시아 전역에 화제가 되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사실 <레젤 홈쇼핑>은 원래 인도네시아에서 가장 유명한 홈쇼핑이고, 매회 완판을 기록하는 대단한 방송이다. 하지만 <세모방>과 협업으로 이뤄진 제빵 제조기 판매는 완판으로 이어지지 못했고, 예상치 못한 실패에 홈쇼핑 PD와 쇼호스트의 얼굴에는 실망과 근심이 가득했다. 




아무리 문화적 차이가 빚어낸 실패라고 해도, 인도네시아 홈쇼핑 방송과의 콜라보는 여러모로 아쉬움을 준다. 그래도 <세모방> 측에서는 한국 시청자들의 큰 웃음을 이끌어내는 장면들이 많았기 때문에 위안이 될 수 있었지만, 정작 인도네시아 홈쇼핑에게는 민폐만 끼친게 아닐까 하는 우려를 자아낸다. 


인도네시아 홈쇼핑 방송과 콜라보레이션은 지난 4회를 끝으로 더이상 방송에 나가지는 않지만, 제작진이 몇몇 언론에 밝힌 바람대로 다시 한번 협업을 꾀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한번 호되게 실패의 아픔을 겪은 만큼, 만약 인도네시아 홈쇼핑 측과 또 다른 협업을 시도한다면, 만발의 준비를 하고 <세모방>에게도 인도네시아 홈쇼핑에게도 서로 윈윈 할 수 있는 역대급 콜라보를 보여주어야 하겠다. 




<형제꽝조사>도 그랬지만, 인도네시아 홈쇼핑 또한 일회성으로 끝나기엔 여운이 남는 프로그램이다. 물론 보다 다양한 프로그램과협업을 꾀하는 <세모방>의 방송 취지 상, <형제꽝조사>, 인도네시아 홈쇼핑하고만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할 할 수는 없겠지만, 언젠가는 꼭 <형제꽝조사>, 인도네시아 홈쇼핑과 함께 하는 <세모방>을 다시 볼 날이 오지 않을까. 그러려면 <세모방>이 오래오래 방송 해야겠지. 부디 <세모방>이 주말 예능으로 자리 잡아, 인도네시아 홈쇼핑 완판 실패의 아쉬움의 빚을 덜어내는 시간이 왔으면 하는 바람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너돌양

지난 17일 방영한 MBC <무한도전>에는 굉장히 반가운 손님이 등장하여 눈길을 끌었다. 한 때 유재석과 국민 남매로 불리며 예능계에서 맹활약을 펼쳤던 이효리가 등장한 것. 




다가오는 25일 첫 방영 예정인 JTBC <효리네 민박>을 통해 본격적으로 예능 컴백을 할 것으로 알려진 이효리가 <무한도전>에 등장하니 오랫동안 이효리의 예능 출연을 학수고대해왔던 시청자들은 반가움이 더 클 수밖에 없다. 


3년만에 <무한도전>에 출연한 이효리는 여전히 녹슬지 않은 예능감을 과시하며 시청자들을 즐겁게 하였다. 역시 박명수를 한번에 누를 수 있는 예능인은 이효리 뿐이었고, 오랜만에 제주도에서 억눌린 끼를 마음껏 발산한 이효리는 천상 예능인이고 영원한 대중들의 스타다. 


한동안 요가 수련에 매진해왔다는 이효리는 남다른 유연함을 자랑하기도 했는데, 요가를 하면서 많은 것이 달라졌다고 하는 이효리는 정작 방송 촬영 중 '욱'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어 이효리와 함께 작업하고 있는 안무가 김설진이 등장해 다양한 춤을 배우는 시간도 가지고,  밀가루 범벅 등과 같은 장난스러운 장면도 연출 되었던 <무한도전-이효리와 함께 춤을>은 원조 예능 스타 이효리와 함께해 더욱 의미있고 재미있는 시간이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라디오스타>, <무한도전>을 통해 차세대 예능 스타로 입지를 굳혀가고 있는 배정남이 등장해 <무한도전>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10년 전 이효리와 끈적한 베드씬을 찍은 인연을 자랑하기도 했던 배정남은 <무한도전>에 연이어 등장하며, 새로운 멤버 발탁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하지만 이날 방송의 주인공은 단연 이효리였고, 예능감으로 똘똘 뭉친 이효리와 함께 했기에 재미있고 알찬 방송으로 기억될 수 있었다. 예전보다 한결 편안하고 유쾌한 모습으로 <무한도전>을 빛낸 이효리. 다음주 방영하는 <효리네 민박>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너돌양


티스토리 툴바